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함양용추아트밸리, 매주 주말에 즐기는 ‘낭만콘서트’

기사승인 [0호] 2022.08.02  16:39:24

공유
default_news_ad2

토요일 밤 오후 7시 야외공연
갤러리서 그림과 함께 음악회

함양군 안의면에 위치한 함양용추아트밸리에서 7월 23일부터 매주 토요일 밤 오후 7시 '낭만콘서트'가 열리고 있다. <사진: 함양용추아트밸리>

한여름 밤의 열기를 식혀주는 작은 음악회 ‘낭만콘서트’가 함양용추아트밸리에서 코로나19 등으로 침체됐던 공연문화에 활기를 불어넣었다.

이날 열린 음악회는 2년 전 산청으로 내려와 활동하고 있는 가수 김문규 씨와 서상에 살고 있는 박정섭 씨가 ‘자연과 예술의 만남’이라는 주제로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용추아트밸리에서 야외공연으로 진행하는 행사다.

지난달 30일 함양용추아트밸리에서 열린 '낭만콘서트' 공연 모습. <사진: 함양용추아트밸리>

지난달 23일 열린 첫 번째 공연은 비로 인해 실내에서 이뤄졌지만 30일 음악회는 입소문을 듣고 온 지역주민 20여명이 가수들의 열창에 환호하며 하나가 되는 흥겨운 한마당이었다.

공연은 주로 7080세대의 애창곡과 김문규씨의 자작곡인 3집 타이틀곡인 ‘나쁜 사람’ 등의 노래로 관객과 가까이에서 감성을 나누는 자리가 됐다.

감성적이고 애잔한 목소리의 가수 김문규씨는 ‘물에 발 담그고 노래하기’라는 주제로 지리산 자락을 돌며 노래하는 가수로 함양과 산청, 하동 등지에 이름이 잘 알려졌다.

김문규 가수는 “콘서트는 가수와 관객의 커뮤니케이션으로 이루어지는 것”이라며 “지역문화도 즐기는 가운데 자연스럽게 만들어지며 살아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3년 전부터 용추아트밸리를 이끌어온 박유미 이사장은 “소외된 지역문화를 살리고 자연과 함께 호흡하며 문화예술을 즐길 수 있는 길이 없을까 고민하던 중 우연히 이들의 공연을 보고 적극 추진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미술관이라는 전시 위주의 공간인 관계로 공연을 위한 조명이나 음향시스템, 야외무대 등 제반 인프라가 부족한 점이 아쉬움으로 남는다”고 했다.

한편 용추아트밸리는 미술관 1동과 아트(ART)체험실 및 4전시실에서 전통예술 및 다양한 현대미술 전시와 예술 아카데미를 통해 전시 관람 및 체험활동을 할 수 있는 공간이다.

연간 6~7회 특별전시, 기획전시, 국제교류전시, 지역예술인전, 공연 등을 계획하고 있다. 2021년 IWS한국세계수채화 함양비엔날레를 개최했으며 , 2022년 용추아트밸리 교수전(2월 18일~3월 15일), 미방전(4월 30일~6월 26일) 등을 열고 40년 전통을 자랑하는 115명의 유명작가 신작전시회 회원전을 유치해 전시 중이다. 미술전시 및 공연문의는 용추아트밸리 010-9369-2306.

서부경남신문 newsnuri@hanmail.net

<저작권자 © 서부경남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